홍보동영상

창닫기

이 콘텐츠는 Microsoft Media Player로 제작되었습니다.
이 콘텐츠를 보려면 Media Player(무료)가 필요합니다.

부산상공회의소 홍보동영상

동북아 항만물류비즈니스 중심도시 부산!
관광과 문화가 어우러진 창조도시 부산!
부산은 세계 5위의 항만 인프라를 갖춘 대한민국 해양수도입니다.

62조원의 경제 규모를 가지고 있는 부산은 성장기반인 제조업이 전체 산업의 19.7%를 서비스업이 71.1%인 상공업중심도시입니다.

특히, 제조업은 세계적인 신발산업 메카와 조선, 조선기자재, 자동차 부품, 기계장비 등 국내 최고 부품 산업군을 품고 있는 부산경제의 원동력입니다.
또한,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무대에서 당당히 경쟁하고 있는 지역 중소기업은 부산의 자랑입니다.

뿐만 아니라 부산이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가덕도 신공항 건설
부산항 북항재개발 사업, 에코델타시티 건설
동부산 관광단지 조성 등 대형현안은 21세기 부산경제의 또 다른 경쟁력이자 부산을 세계적인 도시들과 어깨를 견주는 도시로 탈바꿈 시킬 것입니다.

부산은 이런 노력을 통해 경제중흥과 동북아의 항만물류 중심도시로 발전해 나갈 것입니다.
“그 중심에 부산상공회의소가 함께 하겠습니다!”
부산경제 발전을 선도하는 종합경제단체!
기업의 성공비즈니스 파트너!
부산상공회의소!
부산상공회의소는 지역경제와 상공업 발전을 위해 설립되었습니다.
그 시작은 1889년 7월 19일 일본상인과 자본에 대항해 민족상권을 수호하기 위해 설립된 부산객주상법회사입니다.

일제 강점기에는 토착기업의 명맥을 잇는 민족상권 옹호의 구심체로서 고도성장기에는 정부의 경제개발계획의 첨병으로서 지역경제 개발과 성장의 역사를 함께 써 왔습니다.

현재 부산상공회의소는 지역 5천여 기업이 회원으로 참여 하고 있으며 회원들의 직접선거로 선출된 120명의 상공회의소 의원에 의해 운영되고 있습니다.
상공회의소 사무국은 기업지원팀, 조사연구팀, 정책기획팀 등 여덟개팀 60여명의 직원이 지역발전과 상공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1963년 부산의 직할시 승격은 1949년부터 시작된 부산상공회의소의 직할시 승격운동의 결과입니다.
1967년 부산 최초의 지역금융기관 부산은행 설립
1980년 부산도시가스 설립
1992년 부산경제의 새로운 심장이 된 녹산국가산업단지 조성
1994년 삼성자동차 유치, 1999년 한국선물거래소 유치(마트)
2007년 에어부산 설립, 2008년 서부산권 개발제한구역 33㎢ 해제,
2013년에는 부산과 울산, 경남의 상생발전 기반을 조성하기 위해 동남권경제협의회를 출범하기도 하였습니다.
이처럼 120년이 넘는 부산상공회의소 역사와 그 속에서 이룬 성과는 부산경제의 어제와 오늘을 잇는 구심체가 되고 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는 지역기업을 대표하여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앙정부의 정책결정에 기업의 요구를 반영하는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이를 위해 산업현장을 직접 찾아 기업의 경영애로를 청취하고 있으며, 정책입안자를 초청해 기업인의 요구를 직접 전달하는데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지역기업의 경기예측과 경영판단을 위해 부산경제는 물론, 국내외 경기를 분석하고 지역경제 흐름을 예측하는 각종 조사연구 자료를 제공합니다.
또한 북극항로, 금융중심도시 등 미래연구개발 사업 연구용역을 통해 지역현안을 도출하고 제안합니다.

기업인력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지역의 우수 인재와 기업을 연결하는 가교로서 그 역할을 다하고 있습니다.
기업인의 역량강화를 위한 글로벌 경제인 과정
신입사원 역량 강화를 위한 신입사원통합연수,
각종 비즈니스 실무교육 등을 통해 기업의 인적역량 강화지원.
뿐만아니라 기업이 경쟁력 있는 인재를 적재적소에 배치할 수 있도록 상공회의소 종합직무능력검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전세계 29개국 67개 도시 해외상공회의소 및 경제단체와 맺은 글로벌 협력 네트웍은 부산상공회의소가 가진 최고의 자산이자 경쟁력입니다.
부산상공회의소는 이를 활용해 해외 바이어 초청 상담, 해외경제사절단 파견,FTA지원센터 운영,수출입지원 등 기업의 글로벌 마케팅을 적극 지원하고 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는 사회공헌위원회를 구성하여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사회적 공감대를 만드는 데 앞장서고 있습니다.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조 성 제

부산지역 기업과 함께하는 부산상공회의소는 지역경제의 구심체로서,기업성장과 부산경제의 밝은 미래를 함께 열어가겠습니다.

세계적 경쟁력을 갖춘 동북아 항만물류비즈니스 중심도시
관광과 문화가 어우러진 창조도시 부산의 꿈은 부산상공회의소가 실현시켜갈 부산의 미래입니다.

기업과 지역사회가 함께 열어가는 부산의 내일!
부산상공회의소가 만들어 가겠습니다.

지역기업으로부터 인정받고,기업과 함께 꿈꾸며, 기업과 함께 성장하는 부산상공회의소!
지역기업과 부산경제의 미래에 언제나 함께 할 것입니다.